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방명록

  1. ㅗㅗ 2013.06.18 18:08 신고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 인간 참 못돼 쳐먹은 놈이네...
    기자가 대놓고 트위터에다 쓴거는 엘지팬 보라고 쓴거지??
    니가 먼저 선전포고 한거니 각오해라.

  2. ㅇㅇㅇ 2013.06.18 16:22 신고  수정/삭제  댓글쓰기

    야이...
    쫄리니까 숨냐?
    그게 기자나부랭이들 습성이냐?
    아 개나소도 못되는것들이 기자하니까
    세상이 이지경이지
    오늘 경향 끊었다 십라..
    니 사과문이 경향신문 1면에 올라올때까지
    내 전화질 할 것이여..
    아 나 머 이런.. 3류 찌라시 기자도 너보단 낫겠다..
    상황파악 분위기파악 못하는 인간들 데려다 기자시키니 니네 부수가 그모양이지
    책임은 안지고 계폭하고 숨는 꼬라지가 딱 신문 수준이네

  3. 10년을 산 매미 2013.06.18 03:25 신고  수정/삭제  댓글쓰기

    매미가 일년만 살지않고 십년을 살아와서 무척이나 죄송하네요. ^^ 십년을 말못할 한이 서린 팬들에게 비아냥 대니 기분 좋아요? 짜릿합니까? 백승찬기자. 그따위로 살지 마쇼. 좁은길 걸으려던 경향신문, 응원 오늘부로 안합니다. 한낱 스포츠팬들의 심정도 이해못하면서 정치적 사회적 소외계층의 심정은 어찌 헤아릴수 있을까요. 경향 내일부로 구독 끊습니다.

  4. 이것보세요 2013.06.18 02:08 신고  수정/삭제  댓글쓰기

    당신땜에 정말 정신적 충격받았습니다...

    우선 너땜에 모욕받은 경향고객들이 다 끊겠다고 한다.. 그동안 경향 지지하고 응원해줬더니 진짜 인격모독하며 호박씨까고 앉아있었네.. 이중성 참 역겹다.....

  5. 서러운 매미 2013.06.18 01:24 신고  수정/삭제  댓글쓰기

    소통이고 나발이고.
    신문에선 그렇게 목에 칼이 들어와도 마이웨이. 바른 말만 할 것처럼 하더니.
    기자들 트위터에선 다 뒷구녕으로 호박씨 까고 있나봐요?
    그 동안 저런 사람이 토요일 내내 책 추천 기사 내왔다니 나 참 어이가 없어서..

    이번주 토요일 추천 책은 뭐요?
    매미 나옵니까? 곤충도감이에요?

    진짜 내가 정내미가 떨어져서..
    안봅니다. 진짜 안봐요. 보든 안보든 힘내라 경향 하며 내왔던 구독료
    다음달 부턴 없습니다. 잘들 해보세요.

  6. Favicon of http://wvk.longchampoutletbl.com/ longchamp bags 2013.04.04 16:31 신고  수정/삭제  댓글쓰기

    매우 지원, 아주 좋아.

  7. Favicon of http://u.burberryoutletdy.com/ burberry coat 2013.04.03 19:05 신고  수정/삭제  댓글쓰기

    『조선의 왕비로 살아가기』는 조선 왕조 권력의 정점인 왕과 함께 왕실의 또하나의 상징이기도 했던 조선의 왕비에 주목한 책으로서 왕비의 법적 지위는 물론, 그녀들이 왕비가 되는 순간부터 궁궐에서의 일상

  8. Favicon of http://baid.us/kjwn ghd baratas 2013.03.31 10:27 신고  수정/삭제  댓글쓰기

    행운 만이 개인 능력 당신이 일생 동안 도와 드릴까요 평생 할 수 없습니다 않습니다.

  9. Favicon of http://baid.us/kjwN christian louboutins 2013.03.31 10:06 신고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리가 삶을 바꿀 가능한 모든 기회를 포착해야한다는 후회하고 후회 왼쪽으로 생명을 방지하기 위해.

  10. Favicon of http://baid.us/kjxc sac longchamp 2013.03.31 09:54 신고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런 다음 먼 길, 단계적으로는 발에 연결할 수 없습니다 데려 갈 수 없어, 다음 짧은 방법을 완료 할 수 있습니다.

티스토리 툴바